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주식 배당금 지난해부터 시작되었던 나의, "경제적 자유'를 위한 행동의 하나. 장기투자와 배당금 위주의 주식 매입을 했었다. 많은 금액은 아니었지만 일정 부분의 수익도 발생했고 하지만, 지난달 급하게 돈이 필요하게 되었고 전량 매도를 하게 되었다. 4월달에 들어 다시 매수를 하고 있지만 조금은 더딜 것 같다. 그렇다. '경제적 자유'는 급하게 빨리 오지 않으며 서서히 그것을 실천하는 그들에게 오게 될 것이다. 3월에 전량 매수를 했지만, 지난달 12월 31일 기준으로 배당금을 지급하는 주식을 갖고 있었던 관계로 몇 번의 배당금 통지서가 우편으로 오곤 했었다. 오늘도 퇴근하고 집에 와 보니 우편물이 와 있다. 아마 이때쯤 4월이 일반적으로 '연 배당'을 지급하는 달로 알고 있다. 삼성전자처럼 '반기 배당'을 하는 회사.. 더보기
잔디 입히기 지난가을, 멧돼지들이 파헤쳐 놓은 곳들에 잔디를 심기 위해 한 달 만에 찾은 나의 동네. 어머니가 사셨던 종중재실 앞마당은 사람이 살고 있지 않음을 표시라도 내듯, 풀들로 들판이 되어 버렸다. 빨리 누군가 들어와야 할텐데...뭐든 사람의 관리와 손이 가야 한다. 그나마 덜 무겁게, 비닐봉지를 두 개로 잔디 3묶음씩을 나눠 담았다. 동네 친척 아주머니에 맡겨 놓은 삽과 호미, 모종삽을 차에 실고 차가 올라갈 수 있는 곳까지 올라와 낑낑 대고 산으로 향한다. 오전 날씨는 햇빛과 바람이 함께 해서 힘은 들었지만 땀은 나지 않았다. 세 번정도 내려놓았다를 반복.... 드디어 도착. 멧돼지의 흔적들....ㅠㅠ. 도대체 너희들 왜 그러니거니...? 3~4년까지만 해도 묘를 파헤치거나 그러진 않았는데. 간혹 밭에 농.. 더보기
주차. 요즘,아파트든 주택가든 차를 한대이상 소유하신 분들이 많기도 하고주차공간이 여유가 있지 않아 밤 늦은 시간에 들어 올때면 몇 번이고 주차장을 배회하곤 한다.그러나.....어느날,기대도 하지 않은 이곳 저곳을 배회해야 되겠구나 생각하고 지하주차장에 들어 오는데내 동 앞 그것도 내가 제일 선호하는 자리가 비어있다.ㅎㅎ.이 별것 아닌 것이 오늘 나의 피로한 하루를 한 방?에 날려 주시네..ㅎㅎ.넘 기분좋다.그 어느날이 어제였다. 더보기
캐시워크 포인트 사용하기 일상생활에서 이젠 떼어 넣고 이야기할 수 없는 스마트폰. 많은 부작용도 초래하고 있지만, 우리의 일상생활에 도움이 되는 부분들도 많다고 생각한다. 그중에서 저는 몇 가지 유용한 앱들을 사용 중에 있는데 요즘에는 스마트폰만 지니고 다니기만 해도 걸음수가 측청이 되는데 그 걸음수를 이용해 걸음수 만큼 포인트를 주는 앱이 있으니.... 그 앱중에서 캐시워크를 사용중에 있다. 한달 보름정도를 열심히 걸어 약 6천포인트를 모았다. ㅎㅎ. 늦은 저녁, 시원한 음료수가 먹고 싶은 마음에....포인트를 사용해 본다. 내가 찾던 오리지널 사이다는 없어 처음 들어보는 “칠성사이다 스트롱 5.0”과 환타를 포인트로 구매를 했다. 나이가 들었나...마시는 음료수까지 옛것이 좋다..ㅎㅎ. 처음마셔보는 칠성사이다 스트롱 5.0은.. 더보기
일상 = 감사 = 행복 비가 내린 토요일... 그리고 일요일. 토요일 어머니집에서 10시가 되지 않아 잠이 들었습니다. 그동안 쌓였던 피로때문인지, 새벽녘 많은 비가 내렸다고 하시네요. 오전까지도 구름이 낀 하늘이었지만 언제 그랬냐는 듯 햇빛이 비치기 시작했고, 이때를 틈타 모두 산책을 가자고 이야기를 하는데 첫째가 싫다는 표정을 감추지 못하네요. 킥보드를 타고 간다는 막내와 실랑이를 하다... 그렇게 하라고. 집에 있었을 때는 몰랐는데 바람이 차갑네요. 그 모진 비에 떨어지지 않고 위용을 뽐내고 있는 벚꽃들. 요때까지만 이뻐요...ㅎㅎ. 열매... 벗지가 익어 길바닥에 떨어지거나 차 위에 떨어지면... 애물단지예요..ㅠㅠ. 이렇게, 주말이면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고, 비록 코로나 19 때문에 어느 곳, 멀리 마음대로 갈 순.. 더보기
디떽(DDDECK)치킨 - 남양주점 인테리어를 하면서부터 유심 있게 보고 있었습니다. 로봇이 치키을 튀긴다고...오픈을 한 매장을 지나가다 보니, 튀김기에 크기는 다르지만 산업현장에서 사용되는 로봇 팔이 보입니다. 보통 치킨을 튀기면서 타이머로 시간을 정해놓고 알림이 울리면 치킨을 기름에서 꺼내는 것일 일반적인데 그 알림과 그 꺼내는 일을 그 로봇에 세팅해 놓고 사람 대신 하지 않나 생각을 합니다. 로봇이 튀기면 더 맛있을까? 그건 먹어봐야 알겠지요. 현관문에 붙여져 있는 판촉물을 아이들이 꺼내와 주방에 갔다 놓을 것을 보며, 아내에게 저녁은 치킨으로 대신하자고 이야기를 합니다. 정말이지.. 일주일에 한두 번은 꼭 치키을 먹는 것 같네요. 오픈을 했으니 주문해서 맛을 보는 것 또한 주민으로서의 예의라고 생각합니다..ㅎㅎ. 치킨이 먹고 싶은.. 더보기
백신접종 비가 내리는 토요일입니다. 오늘은, 만 75세 이상 어르신들 백신 접종의 대상자인 어머니를 모시고 백신 접종을 가는 날이기도 합니다. 전화하신 담당자분께서, 가급적 차량으로 이동할 수 있는 자제분들과 같이 오시라고 당부를 하셨다고 하네요. 혹시 모를 부작용 때문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어머니는 1시 전까지 오시라는 연락을 받았다고 하십니다. 그래서, 좀 일찍 출발을 했습니다. 집에서 10분거리에 위치한 남양주 실내체육관입니다. 도착하니, 2층 체육관실내에서 접종이 이루어지며 들어가는 입구에서 체온 체크며 번호를 받았습니다. 번호표를 받고, 은행창구에서 대기하는 것처럼 번호를 기다리면 자기 번호에 맞게 '접수'데스크에서 본인 확인을 하며 그다음 순서대로 진행이 됩니다. 순서는 이러 합니다. 접수 - 예진표 작.. 더보기
아이폰12 프로맥스 실리콘 소프트 케이스 아이폰 관련 액세서리들을 사는 게.... 나의 취미?이다.아마도,아이폰 X 이전에는 아내가 뭐라고 할 정도로 케이스를 사고 바꾸고 했었던 것 같다.그러나 그것도 한때... 요즘은 아주 가끔 사는 편이다..ㅎㅎ.핸드폰을 새로 사거나,사용기간이 어는 정도 지날 때쯤.... 방문하는 곳이 있으니 "알리".아주 저렴한 제품들이 수없이 많으나,배송기간이 보통 한 달 정도 걸린다는 것.주문하고 잊고 있을 때면 무심코 문 앞에 와 있는 제품들.배송시간은 오래 걸리지만 천 원짜리도 무료 배송이다. 아이폰을 교체하고 ,알리홈을 배회하다 만난 실리콘 소프트 케이스.스마트폰 케이스의 진리는,본연의 모습을 드러내주는 투명 케이스라고 생각하는 나이지만,때로는 그 모습을 감춰주는 실리콘 케이스도 괜찮을 때도 있다. 가격 원화로 .. 더보기
민원(民願)의 힘. 같은 동네지만 덕소역 부근에 살다, 아이들 때문에 와부초등학교 옆으로 이사를 오면서 월문천을 걷기 시작했다. 이사 올 때가 겨울이었는데 처음으로 월문천 도보길을 나왔는데 너무 캄캄해서 놀랐다. 그렇게 한 달쯤을 걷다가 아무도 이곳에 조명 설치에 대한 민원을 그동안 제기하지 않았나 하는 생각과 불편하고 그동안 무서웠을 텐데..ㅠㅠ 그다음 날 시청에 민원을 넣었고 도로조명과 담당자와 통화를 하게 되었다. 그리고, 며칠 뒤 담당공무원이 현장에 나와 현장점검을 하고 전화를 했다. 결제를 받아야 하기 때문에 시간은 좀 걸리겠다고 하면서 6~8개 정도 가로등을 설치하겠다고 설명을 해 주었다. 그리고 다소 시간은 걸렸지만 지금은 그나마 밝은 곳을 걷고 있다. 나뿐만 아니라 다른 분들도 분명 민원을 제기했을 것이라 믿.. 더보기
멀티탭, 전선 정리함 어머니 집에 아주 소소한 부분들이 정리가 되어 있지 않아, 몇 가지 제품들을 준비했다. 티브이를 놓은 자리에 대부분 콘센트가 위치에 있는데 어머니의 집은 약간 중앙의 벗어난 곳에 위치에 있어 티브이와 다이를 놓으면 여러 개의 전선이 정리를 해도 지저분하게 보인다. 십 년이 지난 에어컨을 쓰고 있어서 그런지는 몰라도 아니면, 실외기 쪽에 코드를 뽑을 수 있게 되어 있는지 자세히 보지를 못해서... 우리 집은 안에서 하나만 꽂으면 되는데 , 요즘 에어컨들은 인버터 에어컨이라 그런가 본체와 실외기의 각각 2개를 꽂아야 하는데 안타깝게도 2개의 콘센트밖에 없다. 하나는 실외기 코드를 꼽고, 하나는 멀티탭에 에어컨 본체 그 밖의 두 개를 꽂아 놓았는데 일반용이라 왠지 불안하여 고용량 멀티콘센트를 준비해 봤다. 예.. 더보기